유리엄마의 착한 음식이야기(1)

조회 수 29146 추천 수 0 2011.03.20 19:31:32

               100_1486.JPG  

     <여는 글 >

               유리엄마의   착한 음식이야기

햇살이 부서지는 곳에, 개나리, 수선화가 처음 엄마와 떨어 , 두렵고 기대에 아이의 눈망울처럼,

예쁘고 귀여운 얼굴을 빼곰히 놓고 있었다.

우리의 삶은 어느새 봄에게 점령 당한 것이다.

노랗게 피어난, 수선화를 보면서 어느 나의 어린 시절 밥상에 생각지도 못한 맛있는 음식이 올라와 있을 , 느꼈던 기쁨을 느낄 있었다. 이제 착한 음식 이야기를 여기에 풀어 놓으려 한다. 음식은 우리 삶에 기본이고, 추억이며, 어쩌면 모든 것이다.

모든 사람과의 만남에서도, 음식은 빠질 없는 연결 고리다.

아무것도 아닌 음식을 놓고도 행복할 있고, 황제의 만찬 앞에서도 두려움에 떨며, 맛을 전혀 느낄 없을 수도 있다.

주부가 정성스럽게 차려놓은 음식 앞에서 모아 기도하는 가족의 식탁은 얼마나 아름다운가?

나는 가장 아름다운 음식을 생각할 때마다 장면이 떠오른다. 예수님을 잃고 실의에 차서 그분과의 추억이 가득 갈릴 바다에 새도록 그물을 던졌지만, 수확이 없던 제자들에 허망하고 마음에 예수께서 불을 지피시고, 구워 놓으셨던 생선과 약간의 떡은 제자들 평생에 가장 맛있게 먹은 음식이었을 것이다. 우리도 예수님처럼 그런 음식을 만들었으면 좋겠다.

삶에 무게로 어깨가 무거워 가장, 불확실한 미래에 대한 두려움과 부딛히는 난관으로 아파하는 아이들, 지치고 고단하여 웃음을 잃은 이웃에게, 어깨를 가볍게 해주고, 시린 마음을 따뜻하게 해주고, 삶에 무게를 내려놓는 홀가분함을 느낄 있게 맛있고 착한 음식을 만들자 그리고 그들을 초대하여 눈으로, 입으로, 마음으로, 음식을 같이 나누면 좋겠다.

워싱톤 스펜서빌 재림교회가 건강요리 강습을 실시한지가 벌써 12차가 되었습니다.

평균 참석인원 150명이라는 분들에게 음식을 가르치고 대접하며, 함께 하는 우리 성도들은 힘든 일도 있었지만 참으로 기쁘기도 하였습니다.

이번 12 요리강습 레시피를 이곳에 올립니다.

여러분에 착한 요리에 많은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인신 공격이나 비방의 글 등은 삭제 조치됨을 공지합니다. 인터넷선교부 2014-05-23 25570
공지 예배순서 관련 게시물은 예배순서 게시판에 올려주세요! 김성훈 2014-03-23 27861
공지 안교 교과 예습방송을 다시 들으실수 있습니다. 인터넷선교부 2012-01-16 99861
공지 안교교과 예습을 새벽기도회 때 컨퍼런스콜로 연구하기(접속 방법 소개) 홍두표 2011-03-24 162993
2516 사회복지 세미나 및 시민권 신청 file 인터넷선교부 2011-06-23 81780
2515 메가 보이스 보급운동 인터넷선교부 2012-02-14 72609
2514 금요일 안식일 저녁 예배전 찬양곡 최광웅 2011-04-22 36884
2513 안교순서(4월30일) 김동성 2011-04-28 35151
2512 안교찬양곡(4월30일) 장현숙 2011-04-28 34512
2511 금요일 안식일 저녁예배전 찬양곡 (4월 29일) 최광웅 2011-04-27 34443
2510 <워터크레스,차요태 겉절이> file 김희숙 2011-03-20 34359
2509 날위해 죽으신주=감사합니다 김창식 2011-05-14 33962
2508 안교순서 Sandra 2011-05-13 32943
2507 4/30(안) 설교예배전 찬양곡 최창화 2011-04-28 32703
2506 성경통신학교 [3] 최광웅 2011-04-26 32227
2505 안교 찬양곡 양 운종 2011-05-13 32102
2504 워-스 어린이부 "특~ 특별 찬~ 찬양" 전동환 2011-04-29 31656
2503 이번주 (4월 29일 -5월 4일) 예배안내와 예배로 초청 홍두표 2011-04-28 31644
2502 재림교회에 관한 오해와 진실 - 좋은 동영상을 소개합니다. 김지훈 2011-05-01 31480
2501 축배의 노래 --- 립씽크 (어느 초등학교 학예회에서) 김종하 2011-04-19 31449
2500 금요일 예배전 찬양곡 최광웅 2011-03-31 31328
2499 윤주화 장로님 주안에서 잠드셨읍니다 file 김희숙 2011-03-26 31248
2498 청년콩고선교단 후원 이벤트 안내 드립니다" (사진 촬영이벤트 등) 김지훈 2011-04-28 31129
2497 윤주화 장노님 file [1] 최건화 2011-03-24 30916
2496 Adopt a Road 집사회 2011-03-27 30908
2495 예쁜 편지지 만들기 '예'- 남석규 2010-04-24 30821
2494 오늘 교회오실때 요한계시록 교과서(성경통신과목)을 가져오세요. 홍두표 2011-03-18 30745
2493 리더 세미나 소식과 사진들............ 인터넷선교부 2011-04-05 30739
2492 2차 성경통신학교 졸업식 장태호 2011-04-30 30700
2491 5월 안교교사 및 안교진행자 김동성 2011-05-03 30683
2490 일어나세요 ...... / 슬픈 이별 [1] 김종하 2011-04-11 30450
2489 남석규 집사님~ 김동성 2011-03-24 30403
2488 안교순서 Sandra 2011-03-25 30363
2487 4/2(안) 설교예배전 찬양곡 최창화 2011-03-31 30243
2486 이번 주( 5월 21일) 순서지 광고 김준원 2011-05-19 30145
2485 4/9(안) 설교예배전 찬양곡 최창화 2011-04-08 30105
2484 3/26(안) 설교예배전 찬양곡 최창화 2011-03-25 30097
2483 이번주(4월 30일) 순서지 광고 김준원 2011-04-28 30071
2482 안교 찬양곡 양 운종 2011-03-24 30071
2481 김연아---아리랑 김희숙 2011-05-03 30012
2480 오늘 새벽 교과예습에 죄송 홍두표 2011-04-11 29997
2479 이번주에 있을 예정이던 지구 연합 쳬육대회는 우천관계로 취소되었습니다. 양 운종 2011-05-11 29987
2478 안교찬양곡(4월2일) 장현숙 2011-03-31 29854
2477 5/13(금)&5/14(안) 예배전 찬양곡 최창화 2011-05-12 29816
2476 임시직원회 최인규 2011-03-11 29623
2475 콩고 선교단이 중간 기착지에 무사히 도착했답니다. 홍두표 2011-05-19 29544
2474 안교순서 Sandra 2011-03-18 29455
2473 안식일 학교 순서(3월12일) [1] 김필영 2011-03-11 29449
2472 안교준비찬양곡(4월9일) 장현숙 2011-04-08 29345
2471 집사회 등산 집사회 2011-03-14 29202
2470 이번 주(5월 20일 - 25일) 예배안내와 예배로 초청 홍두표 2011-05-19 29161
» 유리엄마의 착한 음식이야기(1) file 김희숙 2011-03-20 29146

Sun